default_setNet1_2

[전주시립도서관] ‘새로운 삶을 여는 질문, 도서관’ 컬렉션 전시

기사승인 2019.10.07  14:43:16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주시립도서관, 느티나무도서관과 함께 7일~18일까지 시청 로비에서 도서 컬렉션 전시 진행
- ‘새로운 삶을 여는 질문, 도서관’ 주제로 연령별 문제의식과 소통을 다룬 주제의 도서 전시

   
 

[투데이안]전주시립도서관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사립공공도서관인 느티나무도서관이 함께 전주시민들을 위한 도서 컬렉션 전시를 마련했다.

전주시립도서관은 7일부터 오는 18일까지 2주간 전주시청 1층 로비에서 느티나무도서관과 함께 마련한 ‘뉴웨이브 뉴라이브러리(New Wave New Library)-새로운 삶을 여는 질문, 도서관’을 주제로 한 도서 컬렉션 전시를 진행한다.

느티나무도서관은 그간 사회를 담는 도서 컬렉션을 비롯해 이용자들과 소통하며 다양한 분야의 컬렉션 전시들을 진행해왔으며, 이번 ‘새로운 삶을 여는 질문, 도서관’ 컬렉션은 전국의 도시를 순회하며 진행될 예정이다.

전주시는 이번 전국 순회 컬렉션 전시의 포문을 여는 첫 번째 도시이다.

시와 느티나무도서관은 이번 컬렉션 전시에서 세대별 문제의식과 소통을 다룬 다양한 도서를 전시하고, 최근 주목 받고 있는 작가를 초청해 강연을 진행하는 개최하는 등 시민들에게 책을 통한 새로운 경험의 시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전주시립도서관은 느티나무도서관과 협업해 트윈세대와 청소년을 위한 컬렉션을 구성하고, 전주시립도서관 사서들이 직접 ‘오늘의 사서’로 참여해 책에 대한 이야기와 각 주제별 도서 추천 등 시민들과 직접 만나 소통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이와 관련 이번 컬렉션 전시의 첫날에는 전주 출신 싱어송라이터 도마를 초청해 강연을 진행했다. 전시 마지막 날인 오는 14일 오후 2시에는 폭넓은 독자층으로부터 사랑받고 있는 작가 태재가 초청돼 시민들과 만날 예정이다.

전주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컬렉션 전시가 공간뿐만 아니라 삶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책들과의 만남을 통해 전주시민의 삶이 더 풍성해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개방형 창의도서관 조성, 트윈세대 전용 공간(우주로1216) 조성 등 모든 세대의 시민들이 자유롭고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가치를 담은 도서관 조성에 힘쓰고 있다.

엄범희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