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주시립덕진도서관 올해의 책 읽는 가족 8가정 선정

기사승인 2019.10.09  09:03:25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주시립덕진도서관, 2019년 올해의 책 읽는 가족에게 인증서 전달’

   
 

[투데이안]대한민국 책의 도시 전주시를 대표하는 책 읽는 가족들이 선정됐다.

전주시립덕진도서관은 최형철 씨 가족(송천동)등 8가족을 ‘2019년 책 읽는 가족’으로 선정하고 8일 인증서를 전달하는 수여식을 가졌다.

전주시립도서관은 가족단위의 독서생활화를 통해 책 읽는 사회를 만들고, 도서관 지역주민들의 인식제고와 이용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해마다 한국도서관협회가 추진하는 ‘가족독서운동 캠페인’의 일환으로 ‘책 읽는 가족’을 선정·시상하고 있다.

올해 선정된 가족은 최형철(송천동), 김은미(송천동), 양정오(인후동), 김주환(금암동). 이수경(인후동). 오상영(인후동). 정승재(여의동). 유금수(호성동) 등 8가족으로, 가족구성원 모두 도서관 회원에 등록하고 올 한해 도서 대출과 이용성실도가 높은 가족들이 선정됐다.

특히, 아중도서관 책 읽는 가족으로 선정된 오상영 씨 가족은 한 해 동안 대출 권수가 1,239권에 이르고, 대출기간도 잘 지켜 반납했다. 가족 전체가 도서관을 활발히 이용하는 등 다른 이용자들에게 모범적인 가족으로 손꼽혔다.

   
 

전주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주시는 도서관에서 가족이 함께 독서와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엄범희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