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장수군, 장수사과 중장기 발전방안 마련

기사승인 2019.10.09  22:35:30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투데이안] 장수군이 최근 사과 값 폭락으로 사과농가들이 큰 시름을 앓게 되면서 농산물 생산비 최저가 보장 등 장수사과 중장기 발전방안 대책을 마련했다.

9일 장수군에 따르면 최근 농산물 공판장 사과 거래가격이 포장 박스 비용에도 미치지 못할 정도로 폭락하자 군 담당부서와 장수사과비상대책위는 회의를 통해 장수사과 중장기 발전방안에 대해 모색하고 대책을 수립했다.

발전 대책은 생산비 최저가 보장을 위한 조례안 제정과 노후과원 폐원지원금, APC유통 활성화 방안 등이다.

또 장수사과비상대책위원과 공무원 등으로 구성된 정책협의체를 구성하고 사과발전 방안을 상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장수군은 1년간 20억원씩 5년간 총 1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장수군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수매·저장·판매 등 가격안정 대책 재원으로 활용하는 생산비 최저가를 보장하기 위한 가칭 ‘농산물 가격안정 조례’를 제정할 예정이다.

노후과원 폐원 지원은 내년 본예산에 반영해 추진할 수 있도록 고려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일을 계기로 장수사과의 현주소를 파악하고 나아갈 방향을 모색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보다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고심하고 있으며 농가들의 어려움을 최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소비자들의 기호에 맞는 최고의 품질로 장수사과를 만들어 공급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협상으로 지난 19일부터 일부 사과 생산단체들이 대책을 요구하며 야적한 사과박스가 모두 수거됐다.

안호준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