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주시] 청소년의 비판적 성찰 역량 함께 역량 키운다!

기사승인 2020.07.04  17:37:12

공유
default_news_ad1

- 야호학교, 4일과 오는 11일 주말을 이용한 ‘미디어 리터러시 교실’ 시범 프로젝트 운영
- 전주시 청소년에게 21세기 핵심역량 교육인 비판적 사고 역량 및 민주시민 소양 함양 기회 제공

   
 

[투데이안]어린이와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야호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전주시가 전라북도교육청과 함께 청소년들이 스스로 성찰할 수 있는 능력을 길러주기로 했다.

야호학교는 청소년들이 자신이 하고 싶은 것에 대해 생각해보고 스스로 행복한 삶의 기술을 배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운영 중인 전주형 창의교육모델이다.

전주시 야호학교는 오는 4일과 11일 2회에 걸쳐 야호학교 청소년과 코칭단 등 20명을 대상으로 21세기 핵심 역량 교육인 비판적 사고 역량과 민주시민 의식을 함양시키기 위해 기획된 ‘미디어 리터러시 프로젝트’를 전개한다.

야호학교와 전북도교육청이 함께 마련한 이번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은 단순히 미디어를 다룰 수 있게 돕는 교육이 아니라 학습자 자신이 미디어 문화에 대해 비판적 성찰을 할 수 있도록 하는 교육으로, 임경훈 명지대학교 교수가 강연한다.

프로젝트의 주요 내용은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 및 대처법 안내 △미디어 리터러시 기본 개념 및 필요성 알기 △미디어 활용 접근 능력 키우기 △비판적 이해능력 키우기 △커뮤니케이션 및 협업 능력 방안 모색 △창의적 미디어 제작 및 시연 △팀별 발표회 등이다.

시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청소년들이 직접 하고 싶은 것에 대해 생각해보고 행복한 삶의 기술을 배워 미래의 해답을 찾아갈 수 있는 전주형 창의교육 모델의 완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주시 교육청소년과 관계자는 “전주시와 전라북도교육청과의 지속적인 협업으로 지역의 발전과 함께 청소년들에게 자기주도적인 학습력과 창의형 사고를 펼쳐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기회를 경험 삼아 미디어 인프라 교육 협력 체계 및 허브센터 구축 발판 마련에 노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엄범희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