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추석맞이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10% 특별할인 및 구매한도 상향

기사승인 2020.09.18  14:17:37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오는 21~29일간 1인당 최대 100만원까지 10% 할인구매 가능

[투데이안]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안남우)은 추석 명절을 맞아 오는 21~29일기간동안 온누리상품권 개인구매 시 할인율을 현재 5%에서 10%로 확대하고, 한도금액도 100만원으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판매는 정부의 ‘추석 민생안정 대책’의 일환으로 취해진 조치이며, 할인혜택과 함께 40% 전통시장 소득공제까지 활용한다면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전통시장에서 명절선물 등을 구입할 수 있다.

온누리상품권은 새마을금고 등 14개 은행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신분증을 지참하고 현금으로 구매해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안남우 청장은 “코로나19 확산과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전통시장 상인들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전통시장과 지역경제 활력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면서, “추석맞이 전통시장을 방문하는 시민들과 상인들 모두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잘 지켜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힘써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온누리상품권 관련 부정행위 신고는 전통시장통통 홈페이지(www.sijangtong.or.kr)의 온누리상품권 부정유통신고 안내에 따라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다.

엄범희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