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원시] 중소기업(소상공인) 재해복구 총력 지원

기사승인 2020.08.13  11:08:34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 유관기관 현장상황실 운영

[투데이안] 남원시는 기록적인 호우로 피해를 입은 중소벤처기업들과 소상공인의 신속한 피해 복구를 할 수 있도록 기업지원의 유관기관인 전북지방 중소벤처기업청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상호 협력해, 오는 14일 ~ 20일까지 남원시청 별관(기업지원과)에서 피해접수와 지원을 위한 현장상황실을 마련해, 공동으로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장상황실에서는 중진공의 긴급지원 전문가인 ‘앰뷸런스맨’이 상주하면서, 남원시와 공동으로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재해복구를 위한 정책자금 상담·접수부터 지원 여부 등을 현장에서 신속하게 해결할 예정이다.

지난 8일 심각한 피해가 발생한 남원시 주천면 소재 기업인 ‘㈜ 더조은워터’에 현장 방문해, 섬진강 제방 붕괴로 인한 4억원 상당의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피해복구를 위한 자금 지원을 약속했다.

중진공 정책자금 신청을 위해서는 해당 지자체에서 재해확인증을 발급받아 신청하면 피해복구에 소요되는 자금을 1.9%의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기업당 연간 10억원 한도, 대출기간은 5년).

또한, 대출금 상환유예 제도를 통해 원리금 상환이 어려운 기업의 금융 부담을 완화하고 피해를 최소화 할 예정이다.

남원시 이환주 시장과 중진공 김근영 전북지역본부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중소벤처기업들이 빠른 시일 내에 피해를 복구하고 정상가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나연 기자 bhaum2730@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안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27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